현대차, 친환경차 교육에 발벗고 나선다

현대차, 친환경차 교육에 발벗고 나선다



 

- 현대차, 친환경차 관련 무료 교육과정인 ‘H-모빌리티 클래스’ 실시

… 수소 연료전지, 전기자동차(배터리, 전력변환/모터) 시스템 이해 등

- “친환경차에 대한 대학생들의 관심 높아져 자동차산업 경쟁력 강화될 것”


현대자동차가 친환경차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관련 교육에 나선다.


현대차는 전동화 시대를 대비해 전문 인력을 사전에 육성하고 적기에 확보하기 위해 이공계 대학(원)을 대상으로한 ‘H-모빌리티 클래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현대차와 현대엔지비, 교육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협업해 개발했으며 7월 13일부터 8월 16일까지 모집 홈페이지(www.hyundai-scholar.com)를 통해 신청한 이공계 대학(원)생들 중 선발된 500명에게 온라인 강의가 무료로 제공된다.


현대차는 ‘H-모빌리티 클래스’를 통해 ▲신에너지자동차 입문 ▲수소차용 연료전지 시스템 이해 ▲전기자동차 이해 ▲전기차용 배터리 시스템 이해 ▲전동화 전력전자 시스템 기초/이해 ▲전동화 구동 전동기의 이해 ▲영구자석 구동 전동기의 이해 등 친환경차에 대한 다양한 지식을 전달한다.


현대차는 이번 ‘H-모빌리티 클래스’를 이수한 학생에게 현대차, 현대엔지비, 국가평생교육진흥원 명의의 ‘직무능력 인증서’를 수여하며 우수 교육 수강자 210명에게는 심화교육 수강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2021년 진행 예정인 심화교육 방식 및 상세일정은 미정.)


또한 심화교육 수강자 중 우수자로 선발된 대학(원)생에게는 향후 현대차 연구개발본부의 관련 직무분야 채용지원 시 서류전형을 면제해 줄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최근 성장하고 있는 친환경차 분야의 전문 지식과 기술 개발에 대한 사회적 요구는 갈수록 높아지는 반면 관련 체계화된 교육은 부족한 현실에서 ‘H-모빌리티 클래스’는 관련 산업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자동차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게 될 것”이라며 “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직무역량을 갖춘 R&D 인재 확보가 중요한데 이번 교육을 통해 더 많은 인재들이 친환경차 연구개발 분야에서 활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 있지만 앞으로도 현대차는 적극적으로 인재를 육성하고 다양한 채용 제도를 신설하여 더 많은 학생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이번 ‘H-모빌리티 클래스’ 1차수에 이어서 내년 1월경 2차수 수강생을 모집할 계획이다. 


유튜브 자동차생활TV 바로가기 


<저작권자 ⓒ Car Vision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택우 기자 다른기사보기